현대차 엔트리 SUV '베뉴' 24일 사전계약 돌입

가격 1천473만~2천141만원에서 책정 예정


[아이뉴스24 한상연 기자] 현대자동차는 엔트리 SUV '베뉴'의 주요 사양과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1.6 가솔린 모델 ▲스마트 ▲모던 ▲플럭스 등 모두 3가지 트림으로 운영된다.

현대차 엔트리 SUV 베뉴 [현대차]

판매 가격은 스마트 수동변속기는 1천473만~1천503만원이며 무단변속기는 1천620만~1천650만원, 모던은 1천799만~1천829만원, 플럭스는 2천111만~2천141만원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베뉴는 밀레니엄 세대를 겨냥한 엔트리 SUV로, 1인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상품성을 갖추고 있다.

전면부는 상단 턴램프, 하단 사각형 모양의 LED 주간주행등과 프로젝션 헤드램프를 배치한 분리형 레이아웃과 세련된 디자인의 캐스캐이딩 그릴을 통해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살렸다.

측면부는 차체를 한층 커 보이게 하는 과감한 사이드 캐릭터 라인과 볼륨감이 돋보이는 휠 아치로 스포티한 SUV 이미지를 드러낸다. 후면부는 간결한 면 구성과 와이드 해 보이는 범퍼 디자인으로 세련된 느낌을 살렸다.

인테리어는 견고하고 단단한 구조의 크래시패드에 심플하며 개성 있는 에어벤트 디자인, 사용자를 고려한 편리한 조작 버튼 구성으로 젊은 감성의 다이내믹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베뉴에는 전방충돌방지보조, 차료이탈방지보조, 후측방충돌경고, 후방교차충돌경고, 운전자주의경고, 하이빔보조 등 안전 기술과 수납형 커버링 쉘프, 2단 러기지 보드, 안드로이이드 오토, 애플 카플레이 등 편의사양이 대거 적용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SUV 라인업에 베뉴가 합류함에 따라 고객들의 선택폭이 넓어졌다"며 "뉴욕 모터쇼 이후 좋은 반응을 불러 일으켰던 베뉴가 국내 고객들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만족시키는 하나의 상징적인 브랜드로서 많은 사랑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상연기자 hhch1113@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