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질' 황정민 "박성웅 특별출연, 직접 전화해 부탁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황정민이 박성웅을 섭외한 이유를 밝혔다.

황정민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인질'(감독 필감성) 언론배급시사회에서 특별출연한 박성웅에 대해 "직접 전화를 해서 도와달라고 부탁했다"라고 말했다.

배우 황정민이 5일 영화 '인질'(감독 필감성)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NEW]

이어 "출연하는 배우들이 저 말고는 다 모르는 사람이어야지 이 영화가 새롭게 와닿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인질범, 경찰도 처음 봐야 '사실인가?' 하면서 심도있게 다가간다는 생각을 했다. 그 중에 박성웅이 나오면 반가울 것 같았다"라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인질'은 어느 날 새벽, 증거도 목격자도 없이 납치된 배우 황정민을 그린 리얼리티 액션스릴러로, 자타공인 믿고 보는 배우 황정민이 '베테랑', '공작',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 이어 다시 한번 여름 극장가를 강타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 작품이다.

뿐만 아니라 서울 한복판에서 '배우 황정민이 인질로 잡혔다'는 사상 초유의 사태와 목숨을 건 극한의 탈주를 '베테랑', '엑시트' 제작진이 완성도 있게 그려내며 올여름 무더위를 날려버릴 '리얼리티 액션스릴러'의 탄생을 예고한다.

'인질'은 오는 8월 18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