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中 차이나조이 2019 참가

8월 2일 개막하는 현지 최대 게임 전시회…B2B 전시관 운영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라인게임즈(대표 김민규)는 오는 8월 2일부터 5일까지 중국 상하이 신국제박람센터에서 개최되는 '차이나조이 2019'에서 B2B 전시관(부스)을 운영한다고 11일 발표했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차이나조이는 중국 최대 규모의 게임 엔터테인먼트 종합 전시회다. 지난해 900여개의 기업 및 관련 단체가 참여했으며 약 35만명에 이르는 참관객이 다녀갔다.

라인게임즈의 차이나조이 2019 B2B 부스 조감도. [사진=라인게임즈]

라인게임즈는 이번 차이나조이 2019를 통해 모바일 및 PC, 콘솔 등 현재 준비 중인 신작 라인업 10여종을 소개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수 파트너들과 교류를 활성화하는 한편 글로벌 사업 다각화를 위한 네트워크 확대를 통해 다양한 형태의 비즈니스 협업을 전개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행사가 진행되는 신국제박람센터 'W4 B101' 구역에 라인게임즈의 기업 아이덴티티를 강조한 B2B 부스를 운영해 중화권은 물론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들을 대상으로 기업 및 타이틀 소개 자료 제공과 통역 등의 편의를 제공한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는 "중국 최대 게임 박람회인 차이나조이 2019 참가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파트너들과 교류를 확대하고 중국 및 글로벌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