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노브랜드 버거' 론칭…'버거플랜트' 리뉴얼

'버거플랜트' 운영 노하우로 '가성비' 잡는다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신세계푸드가 높은 가격 대 성능비(가성비) 햄버거로 운영해 온 외식 브랜드 '버거플랜트'를 '노브랜드 버거'로 리뉴얼 론칭한다고 13일 밝혔다. 1호점은 오는 19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오픈하며, 기존 '버거플랜트' 매장도 순차적으로 전환될 예정이다.

신세계푸드가 '버거플랜트'를 리뉴얼한 '노브랜드 버거'를 선보인다. [사진=신세계푸드]

'버거플랜트'는 지난해 6월부터 삼성동 코엑스와 논현동에서 운영돼 왔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소비심리 위축에 따라, 향후 외식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기 위해 더 높은 가성비의 메뉴와 브랜드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후 지난 1년간 '버거플랜트'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맛과 품질을 끌어올리기 위한 최적 식재료와 조리법에 대해 연구해 왔다.

또 식품유통 제조사업 노하우를 활용해 합리적 가격으로 선보일 수 있는 방법을 찾아왔으며, '가성비 버거'라는 콘셉트를 소비자에 쉽게 전달하기 위한 방법으로 '노브랜드' 상표 적용 및 브랜드 리뉴얼을 최종 결정했다.

'노브랜드 버거'는 푸짐하고 독자적 감칠맛의 서양식 패스트 캐쥬얼 푸드를 합리적 가격으로 선보이는 햄버거 전문점으로 운영된다. 시중 대비 20% 두꺼운 패티를 사용해 식감을 살렸고, 신세계푸드가 독자 개발한 소스로 감칠맛을 살린 햄버거 11종이 제공된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그 동안 버거플랜트 매장에서 수 만 명의 테스트를 통해 개발한 메뉴와 식품유통 사업을 통해 높인 가격경쟁력을 접목해 노브랜드 버거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맛과 서비스의 수준을 더욱 끌어올려 소비자에게 사랑 받는 햄버거 브랜드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강아지, 고양이도 타로를 본다? 꽁냥꽁냥 펫타로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스타카페 라부에노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