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구본준 부회장 "고객 최우선, 1등 LG " 강조


한국마케팅본부 정책발표회 개최

"고객이 최우선이며, 고객이 원하는 것을 미리 생각하고, 빠르게 준비해서, 독하게 실행해 1등 LG를 만들자."

독한 DNA를 확산 '1등 LG' 재건에 나선 구본준 부회장이 이를 위한 '고객 최우선'전략을 주문했다.

LG전자 구본준 부회장은 1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전문점 사장, 하이프라자 지점장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LG전자 한국마케팅본부 정책발표회'에 참석, 이같이 강조했다.

이 행사는 전문점과 하이프라자의 지난해 성과를 치하하고, 올해 중점추진과제와 마케팅 전략 등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이날 구본준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는 우리 모두의 미래를 결정하게 될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며 "한 마음으로 똘똘 뭉쳐서 변화와 혁신을 추구하자"고 역설했다.

구 부회장은 또 "고객이 최우선이며, 고객이 원하는 것을 미리 생각하고, 빠르게 준비해서, 독하게 실행하자"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고객 최우선 ▲인적자원(판매사원) 역량 강화 ▲지점 경쟁력 강화 등을 당부하며 "1등 LG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한국마케팅본부장 최상규 전무도 올해 ▲각 제품별/매장별 이기는 전략 수립 및 실행 ▲판매사원 역량 강화 ▲고객 눈높이에 맞는 커뮤니케이션 강화 등을 중점추진과제로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영례기자 you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