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 어르신 9천명에 삼계탕 나눔봉사

부산·경남 사회복지시설 40곳서 순차 진행


[아이뉴스24 문병언 기자] 부산은행이 지역 어르신 9천여명을 대상으로 ‘사랑의 삼계탕 나눔’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부산은행의 ‘사랑의 삼계탕 나눔’은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돕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13년째 진행중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이날부터 다음달 11일 말복까지 부산·경남지역 40개 사회복지시설에서 지역 어르신 9천여명을 초청해 순차적으로 나눔 행사를 진행한다.

부산은행은 지역 어르신 9천명에게 삼계탕 나눔봉사를 실시한다.[사진=부산은행]

부산은행은 초복을 맞아 부산광역시 노인회관(부산진구 전포동 소재)에서 첫 번째로 삼계탕 나눔행사를 실시했다.

빈대인 행장과 대한노인회 부산광역시연합회 문우택 회장,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장보임 사무처장, 부산은행 자원봉사자 등 20여명이 참여해 삼계탕과 떡, 과일 등의 음식을 지역 어르신 150명에게 대접했다.

빈대인 행장은 “오늘 준비한 삼계탕이 여름을 건강하고 무탈하게 보내시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과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문병언기자 moonnuri@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